화성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3곳 지정
화성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3곳 지정
  • 왕연상 기자
  • 승인 2021.06.02 2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청 뉴스1 자료사진. © News1


(화성=뉴스1) 이윤희 기자 = 경기 화성시는 학대피해아동의 신속한 의료조치 및 아동보호체계 강화를 위해 권역별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을 지정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에 지정된 의료기관은 총 3곳으로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동탄권), 원광종합병원(동부권), 화성유일병원(서남부권)이다.

응급실 또는 야간진료실 운영으로 야간 및 공휴일에도 진료가능하다. 시는 소아청소년과, 내과 등 다양한 진료 체계가 구축돼 있어 통합적 의료서비스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이들 의료기관은 아동학대 피해가 의심되는 아동을 발견하면 경찰 등 관계기관에 신고하고 아동학대 피해에 대한 상담과 신체적‧정신적 검사 및 치료를 전담하게 된다.

서철모 시장은 “아동보호체계 구축을 위해 협조해주신 의료기관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욱 촘촘한 아동보호체계를 구축하여 아이들이 상처받지 않고 꿈과 희망을 키우며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