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내년 공립학교 교원 정원 2900여명 축소"
교육부 "내년 공립학교 교원 정원 2900여명 축소"
  • 노컷뉴스
  • 승인 2022.09.19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심요약
"학생 수 감소 등으로 내년도 공립 교원 정원, 올해보다 2900여명 줄어든 34만 4900여명"
공립학교 교원 줄이기는 처음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정부가 내년도 공립학교 교원 정원을 올해보다 2900여 명 줄이기로 했다.

교육부는 19일 "학생 수 감소 등으로 내년도 공립학교 교원 정원을 올해보다 2982명 줄어든 34만 4906명으로 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2023년 예산안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공립교원은 국가공무원으로 유치원, 초등학교, 중·고등학교, 특수학교, 비교과 교사(보건·영양·사서·전문상담) 등이 포함돼 있다.

정부가 공립교원 수를 줄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내년도 공립교원 수가 감소한 것과 관련해 "초등학교 교원과 중등 보통교과 교원 감소뿐만 아니라, 그동안 늘어왔던 중등 비교과 교원까지 감소해, 전체적으로 줄어들게 됐다"고 밝혔다.

공립교원 정원은 국회 심의를 거쳐 새 학기가 시작되기 직전인 이듬해 2월 말 최종 확정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박종환 기자 cbs2000@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