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14일 신텍스서 ‘3·1운동 100주년 국제 심포지엄’ 개최
화성시, 14일 신텍스서 ‘3·1운동 100주년 국제 심포지엄’ 개최
  • 김윤숙 기자
  • 승인 2019.04.12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청 뉴스1(DB)© News1


(경기=뉴스1) 이윤희 기자 = 경기 화성시는 오는 14일 수원과학대학교 신텍스(정남면 세자로 286)에서 ‘화성3·1운동 및 4·15 제암고주리 학살사건 100주년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화성에서 평화를 논하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국제심포지엄에서는 독립운동 역사상 가장 치열했던 ‘화수리 항쟁’과 이에 대한 일제의 보복으로 주민 29명이 학살당한 ‘제암·고주리 학살사건’의 역사적 가치를 재조명한다.

이날 윤경로 전 한성대 총장이 ‘3·1운동은 자주독립과 평등평화를 향한 ‘혁명운동’이었다’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다.

첫 번째 세션의 주제는 ‘3·1운동과 4·15의 역사적 위상’으로 김주용 원광대 한중관계연구원 교수가 ‘중국 언론에 비친 화성 3·1운동과 제암리 비극과 평화의 교차점’을 발표한 뒤 이용창 민족문제연구소 편찬실장이 ‘화성, 1919년 ‘제암리·고주리 학살 사건’을 발표한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평화를 위한 역사 기억의 공유’를 주제로 정우진 아시아인스티튜트 소장이 ‘역사인식의 갈등해소와 가치공유로 동아시아 협력모델 찾기’를 발제하고 마지막으로 사문걸 프리드리히 에버트재단 한국사무소 소장이 ‘유럽의 화해 역사 독일을 중심으로’를 통해 독일의 모범사례를 소개할 계획이다.

이어지는 종합토론에서는 이준식 독립기념관 관장이 좌장을 맡아 주제발표를 정리한 뒤 참석자들과 심도 있는 토론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세계 평화연대도시와 국내 석학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이번 국제 심포지엄을 통해 평화와 번영의 새 역사를 쓰는 첫 장을 열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