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의회 W의원, 불법건축 행위 … 화성지킴이 ‘즉각 사퇴’ 촉구
화성시의회 W의원, 불법건축 행위 … 화성지킴이 ‘즉각 사퇴’ 촉구
  • 왕연상 기자
  • 승인 2018.11.19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지킴이 회원들이 W의원 사퇴를 촉구하면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화성지킴이 회원들이 W의원 사퇴를 촉구하면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화성시의회 W의원의 불법건축행위가 사실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화성시와 화성시의회에 따르면 최근 윤리위원장직을 사퇴한 W의원의 불법건축행위는 사실로 드러났다.

이에 따라 화성지킴이(회장 우재혁) 회원들은 19일부터 화성시청 앞에서 “W의원은 시의원직을 사퇴하라”며 1인 시위에 돌입했다.

화성지킴이 회원들이 W의원 사퇴를 촉구하면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화성지킴이 회원들이 W의원 사퇴를 촉구하면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화성지킴이 회원들은 “전 윤리위원장 W의원은 시의원직을 즉각 사퇴하고 W의원을 윤리위원회에 회부해야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W의원은 과거 생활축구연합회장으로 재직할 당시 가족이 운영하는 식당에서 집중적으로 보조금을 사용했다는 의혹을 받아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