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동탄경찰서 내달 신설 … 12월 27일 업무 개시
화성동탄경찰서 내달 신설 … 12월 27일 업무 개시
  • 김윤숙 기자
  • 승인 2018.11.27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동부서는 오산서로 개칭
경기지방경찰청(자료사진)
경기지방경찰청(자료사진)

 

동탄신도시 등 화성시 동부지역을 관할할 화성동탄경찰서가 내달 신설된다.

경찰청에 따르면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소속 화성동탄서 신설 내용을 담은 개정 '경찰청과 그 소속기관 직제'(대통령령)가 이달 27일 공포와 함께 시행된다.

이에 따라 화성동탄서는 내달 27일 업무를 개시한다. 개서식은 12월 중 별도로 열 예정이다.

화성동탄서는 기존 화성동부서 관할구역 중 오산시를 제외한 지역의 치안을 담당한다. 화성동부서는 오산경찰서로 명칭이 바뀌며, 오산시만 관할한다.

화성동탄서 정원은 본서 227명·지역경찰 187명으로 총 414명이며 예하에 3개 지구대와 2개 파출소를 둔다. 치안수요가 많은 1급서로 분류된다.

개정 직제는 올 하반기 민생치안 분야 등에 대한 인력 1069명 증원 확정분도 반영했다.

지구대·파출소에서 근무하는 지역경찰 653명, 폐쇄회로(CC)TV 통합관제센터 129명, 경찰서 112종합상황실 52명 등 생활안전 분야에서 843명이 증원됐다.

수사·교통·외사·경비분야에 136명, 인천공항경찰단과 경기북부경찰청 경무과, 경기 화성동탄서에는 99명이 배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